• ad30
    default_setNet1_2
  • 서울시의회 민주당 "5.18망언 3인방은 즉각 자진 사퇴하라"

    기사승인 2019.02.12  10:44:11

    공유

    - 5.18망언 의원 규탄 성명... "역사를 왜곡하고 민주주의를 부정한 것 국회의원 자격 없어"

    default_news_ad1
    ▲ 서울시의회 민주당은 12일 성명을 내어 5.18 망언 당사자인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국회의원을 향해 "국민의 명령"이라며 즉각 의원직 사퇴를 촉구했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이성훈 기자] 서울시의회 민주당은 5.18 망언 당사자인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국회의원을 향해 12일 "국민의 명령"이라며 즉각 의원직 사퇴를 촉구했다.

    시의회 민주당은 이날 규탄 성명을 내어 "지난 8일 국회에서 개최된 '5.18 진상규명 공청회'에서 나온 5.18정신을 모욕하는 망언에 대해 깊은 분노를 표하고 망언3인방(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의원)은 국민의 명령을 받들어 즉각 자진사퇴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역사적·법적 판단이 명확하게 내려진 5.18민주화운동에 대해 민주주의를 수호하고 국민의 이익을 위해 책임 있는 정치를 해야 하는 국민의 대표자가 이미 허위사실 유포죄로 유죄판결을 받은 자의 허위주장에 동조해 역사를 왜곡하고 민주주의를 부정한 것에 대해 국회의원으로서 기본적인 자격도 없다할 것"이라 지적했다.

    이어 "대한민국의 역사는 3.1운동과 항일독립투쟁, 4.19민주혁명과 5.18 민주화운동, 6.10민주화운동과 촛불시민혁명으로 이어지는 민주주의 역사였으며 수많은 국민들의 숭고한 희생과 피로 쟁취한 자랑스러운 투쟁의 역사였다"고 상기시켰다.

    시의회 민주당은 이번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망언 사태를 좌시하지 않고 행동을 통해 반드시 응분의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오는 19일 세종시의회에서 개최될 '민주당 전국광역의원협의회 대표자 간담회'에서 이 사안을 긴급안건으로 상정해 향후 투쟁 방향을 논의할 방침이다.

    서울시의회 민주당은 또 22일 개최될 제285회 임시회에 앞서 '자유한국당 5.18 망언3인방의 자진사퇴'를 촉구하는 거리행진을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서울시의회 민주당은 지난 2014년 7월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위해 비가 오는 가운데서도 시의회에서 여의도까지 거리행진을 벌여 특별법 제정을 쟁취한 적 있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저작권자 © 데일리중앙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묶음기사

    default_news_ad2
    ad3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