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d30
    default_setNet1_2
  • 김갑수 "손혜원, 평생 문화영역서 일.. 박수쳐야 사회모범"

    기사승인 2019.01.19  23:08:35

    공유
    default_news_ad1

    앞서 지난 17일 촬영된 ‘주간 박종진’ 30회 방송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또한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 도마에 오른 손혜원 의원에 대한 이야기가 전해져 눈길을 끌고 있다

    먼저 박종진 앵커는 방송에서 출연자들에게 생각에 대해 질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김갑수 문화평론가는 “박수 쳐야 한다. 우리 사회의 모범이다”라고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이봉규 시사평론가는 “누가 봐도 투기다. 직권남용이다”라고 전달했다

    이어 “손혜원 의원 때문에 김정숙 여자와 문재인 대통령이 곤란해 진다”고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박종진 앵커도 “주식으로 보면 내부자 거래다”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김 평론가는 “내가 부동산 투기를 좀 해야겠다. 돈 좀 있는데. 그렇다면 부동산 투기를 목포에 하겠나”라고 전했다

    그는 이어 “손혜원이라는 사람은 평생을 문화영역에서 일을 해 왔다”고 설명했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저작권자 © 데일리중앙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