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d30
    default_setNet1_2
  • 김두관 "여야 함께 정상회담 성공·비핵화 결의안 채택하자"

    기사승인 2018.03.13  18:44:27

    공유

    - 여야 정치권에 제안... 자유한국당의 나홀로 반대 비판하며 협력 촉구

    default_news_ad1
    ▲ 김두관 민주당 국회의원은 1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여야가 함께 국회 결의안을 채택할 것을 제안했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송정은 기자] 김두관 민주당 국회의원(김포시 갑)은 1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여야가 함께 국회 결의안을 채택하자"고 제안했다.

    김 의원은 정상회담 개최를 "인내와 성실함으로 대화의 불씨를 지켜온 문재인 정부의 공(功)이자 진정으로 동북아의 운전석에 앉은 것"으로 평가하며 국회도 동참할 것을 주장했다.

    이어 "자유한국당이 혈맹이라고 외치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조차 함께하는 평화의 길에 유일하게 자유한국당만 나홀로 반대를 외치고 있다"면서 "자유한국당이 국제정치와 국내여론의 현실을 직시하고 하루빨리 사고의 전환을 이루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자유한국당의 '문재인 정권이 핵을 놓고 벌이는 성급한 도박'이라거나 '위장평화 쇼' 등의 발언
    을 비판하고 협력을 촉구한 것이다.

    김 의원은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 개최 소식에 평화의 봄바람이 불고 있지만 살얼음판
    을 걷고 있는 형국"이라며 "기적처럼 찾아온 기회를 살리기 위해 가능한 모든 힘을 모아야 하는 상황인 만큼 비난 대신 국회가 힘을 모아 국제적인 협력을 이끌어내자는 취지"라고 결의안 제안 배경을 설명했다.

    송정은 기자 beatriceeuni@dailiang.co.kr

    <저작권자 © 데일리중앙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ad28
    ad29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ad33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