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d30
    default_setNet1_2
  • 은행원 교사부부, 아파트 15층서 자살... "빚 때문에"

    기사승인 2018.03.13  17:09:51

    공유
    default_news_ad1

    12일 오전 5시 13분쯤 대구 수성구의 아파트 화단에서 A씨(50)와 아내 B씨(48)가 숨져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소식이 화제를 모은다.

    경찰에 의하면 현장에서는 A씨가 아들 형제에게 남긴 “미안하다, 사랑한다” “빚 때문에 힘들다”는 내용의 유서가 발견된 것으로 알려진 상태다.

    경찰과 119구급대는 “화단에 사람이 누워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하지만 현장에 도착해보니 이들은 피를 흘린 채 숨져 있었다.

    김문철

    최우성 기자 rambo435@dailiang.co.kr

    <저작권자 © 데일리중앙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ad28
    ad29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ad33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