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d30
    default_setNet1_2
  • 진주시장, 관용차 타고 목욕탕으로 출근한 사연이

    기사승인 2018.03.13  09:12:09

    공유
    default_news_ad1

    이창희 경남 진주시장(자유한국당)소식이 알려졌다

    평일 근무시간에 관용차를 타고 목욕탕을 출입한 장면이 포착된 사진이 공개돼 도마에 오르고 있는 상황이다.

    진주시민신문은 12일 이 시장이 근무시간 중인 오후 1시~5시30분 사이 상평동에 위치한 목욕탕을 1년 넘게 지속적으로 이용한 것으로 보인다는 보도가 흘러나온 상황이다

    이 시장이 목욕탕에서 나오는 장면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셔츠 차림으로 목욕탕에서 나온 이 시장이 미리 대기하고 있던 관용차에 오르는 장면이 담겨 호기심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엔 또 비서로 추정되는 남성이 차량의 문을 열어주는 모습도 포착된 것으로 알려졌다.

    송정은 기자 beatriceeuni@dailiang.co.kr

    <저작권자 © 데일리중앙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ad28
    ad29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ad33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